치매병동

고품격 재활치료 병동

치매는 뇌기능 손상으로 인해 인지기능이 지속적으로 저하되는 질환입니다.

노인성치매 (알치하이머병)

– 노인에게 기억력과 아울러 언어능력, 공간감각, 추상적 사고능력, 문제해결능력 등의 지적 능력의 감퇴가 점차적으로 진행되는 병으로 알츠하이머병이라고도 합니다.

– 정상적인 노화과정과 달리 뇌세포들이 하나 둘씩 원인 모르게 죽어가면서 여러가지 지적능력의 감퇴가 나타나는 질병입니다.

– 아직까지도 왜 뇌세포가 죽어가는지 완벽하게 밝히지는 못하였지만 유전자의 이상 때문이라고 보고되고 있습니다.

혈관성치매

– 혈관성 치매란 뇌혈관 질환이 누적되어 나타나는 치매로, 치매증상을 보일 때 고칠 수 없는 퇴행성 치매와 달리 혈관성 치매는 기억장애가 처음으로 나타나는 시기에 조기 진단하여 치료하면 더 이상의 진행을 막을 수 있고 호전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 혈관성 치매 환자의 병력을 자세히 보면 몇 년 또는 몇 개월 전에 얼굴이 삐뚤어졌다던가, 발음이 나빠졌다든가, 갑작스럽게 기억력이 나빠졌다거나, 한 쪽 팔다리에 약한 마비가 있다가 금방 호전되기도 하며, 가벼운 증상은 대부분 특별한 치료를 하지 않아도 호전됩니다.

– 그러나 문제는 고혈압, 심장병, 흡연, 비만같은 혈관성 치매의 위험인자를 제거하지 않으면 다시 재발되어 결국 치매가 된다는 것입니다.

최첨단 IT환경을 갖춘 고품격 병동

전지역 최초 3~4인실병실운영

청하의 존엄케어와 4無2脫

  

치매의 증상과 진단은 어떻게 할까요?

다음 증상이 있다면 치매인지 의심해 보아야 합니다.

– 자주 되풀이해서 물어보고, 평소에 아주 익숙해 있던 일도 잘하지 못합니다.
– 말할 때 적절하지 않은 단어를 사용하거나 의사전달이 잘 되지 않습니다.
– 시간과 장소의 감각이 없어지고, 판단력이 떨어집니다.
– 숫자가 무엇을 뜻하는 것인지 잘 모릅니다.
– 물건을 어디다 두었는지 모르고 엉뚱한 곳을 찾습니다.
– 기분과 행동이 짧은 사이에 순간적으로 변합니다.
– 성격이 급변하고 흥분과 의심, 두려움 등의 감정을 반복적으로 나타냅니다.

치매 진단
– 환자및 가족의 병력 청취
– 기본적 검사
– 신경인지기능검사로서 기억, 지능, 언어력 검사, 집중력 검사
– 뇌영상검사로 전산화 단층 촬영, 자기공명영상, 양전자방출 단층촬영 및 단일광자 전산화, 단층촬영 검사

 

치매 전의 지능과 교육정도에 따라 치매 정도가 달라

치매의 예후는 약 10~15%는 조속한 원인적인 규명 및 적절한 치료시 가역적으로 회복될 수 있지만 대부분의 경우는 비가역적으로 점진적으로 진행됩니다.

관절운동과 함께 손상된 사지의 기능 회복을 위하여 물리치료를 병행하게 됩니다. 운동은 환자 스스로 또한 치매의 심한 정도와 경과는 환자의 치매가 있기전의 지능, 교육정도, 발병양상 및 다른 정신병리의 존재유무등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치매의 말기에는 신체적인 합병증이 수잔되는데, 주로 보행장애, 대소변을 못가리는 요실금 또는 변실금이 빈번해집니다.

결국 치매환자가 사망하는 직접적 원인은 폐렴, 요로감염증, 욕창성 궤양 등의 감염증으로 인한 패혈증입니다.

치매환자 치료는 인지장애 속도를 가능한한 늦추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치매의 치료는 인지장애의 치료와 문제행동의 치료로 대변됩니다.
신체적 치료
(약물치료)
심리적 치료
(정신,행동,인지,가족치료)
사회적 치료 및 재활치료
(사회복지,대인관계 기술훈련) (인권/윤리,정신건강교육)

기억력 장애와 치매의 차이

기억장애(건망증)은 어떤 일을 잊었더라도 귀뜸해주면 금방 기억해내는 현상으로 정상인에게도 흔히 있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기억장애가 수개월에 걸쳐 점점 심해지거나 다른 판단력, 사고력 등의 저하가 동반될 때에는 특히 주의를 기울여야 합니다. 또한, 단순기억 장애에서도 치매로 발전할 수 있으므로 기억장애가 자주오고 점점 심해진다면 전문의의 상담을 받는 것이 좋습니다.